Fanø - Chad Beer (Tap)

Posted by 김밖사
2014.07.28 14:00 테이스팅 노트
  • 이름: Fanø - Chad Beer (페뇌 - 차드 비어)
  • 생산: Fanø Bryghus (덴마크 페뇌)
  • 장르: IPA
  • ABV: 5.5%


  • 오렌지색에 탁하지만 심하지는 않다. 거품은 적고 유지력도 별로였다.
  • 시트러스한 홉의 향이 은은하지만 영 약했다. 달콤한 몰트의 향도 특별히 느낄 수 없었다. 전반적으로 향이 약했다.
  • 떫은 홉의 존재감이 질감으로 적절히 느껴지고 기운은 시트러스하다기보단 리치류의 열대과일 쪽에 더 가깝다. 이후 구수한 몰트맛이 나타난다. 맛의 전개는 빠르고 간결했다.
  • 무게감은 중간 정도이며 탄산은 꽤 있는 편이었다.
  • 끈적한 열대과일스러움이 씁쓸함과 어우러져 여운을 이루었다. IPA 답게 쓰기는 했지만 엄청나지는 않았다.

Chad Beer (차드 비어) 는 Chad Paton (차드 파톤) 이라는 사람이 자신의 레시피를 바탕으로 양조장에 의뢰하여 생산되는 맥주이다. 이러한 형태의 맥주 양조자를 Client Brewer라고 부른다고 한다. 어쨌든 꾸준히 생산되는 상업맥주라고 하기가 조금 애매한 면이 있기 때문에 맛은 보되 기록을 할지 말지 상당히 고민을 했다. 적절히 조사해 본 결과 상시 제품이라고 하긴 어렵지만 병제품도 꾸준히 생산해 판매하고 있는 면으로 보아 상업맥주를 평가하는 기준에 맞추어도 괜찮을 거라 생각하여 본 글을 작성한다. 서론이 길었지만 불행하게도 개인적으로는 별로 만족스럽지 못한 맥주였다. IPA에서 기대하는 거친 홉의 기운이나 입 안 가득 풍성한 맛의 팔레트를 특별히 느낄 수 없었기 때문이다. 상당히 싱겁고 이렇다 할 특징이 없었다. 음식과 함께라면 적절하지만 맥주 자체만으로 만족을 느끼기에는 조금 아쉬운 맥주가 아닌가 싶다.


'테이스팅 노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Moritz (Tap)  (0) 2014.07.30
Condal Citra Pale Ale (Tap)  (0) 2014.07.29
Fanø - Chad Beer (Tap)  (0) 2014.07.28
Saison à la Provision (Tap)  (0) 2014.07.27
Liquid Confidence (Tap)  (0) 2014.07.26
Estrella Damm Inedit  (0) 2014.07.25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