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ihenstephaner Original

Posted by 김밖사
2014.06.28 14:00 테이스팅 노트
  • 이름: Weihenstephaner Original (바이엔슈테판 오리지날)
  • 생산: Bayerische Staatsbrauerei Weihenstephan (독일 프라이징)
  • 장르: Helles Lager
  • ABV: 5.1%
  • 쓴맛: 21 IBUs


  • 노란색 바디를 가졌으며 크리미한 거품이 풍성하게 형성된다. 유지력은 보통.
  • 쌉쌀하고 건초같은 홉의 인상이 느껴지나 Pilsner (필스너) 만큼은 아니다. 홉의 향 사이사이로 달큰한 몰트의 향이 감지된다.
  • 쌉쌀한 홉의 맛을 충분히 느낄 수 있으나 거칠고 쓰다는 느낌보다는 부드럽고 칼칼한 청량감을 준다. 건조한 느낌이 허브, 건초같으며 약간은 인공적인 향수와 같은 독일홉 특유의 존재감도 충분하다. 끝에 상쾌한 스타일을 가지는 몰트의 고소함이 강한 탄산과 만나 새콤한 과일같은 끝맛을 주는데 상당히 맛있다.
  • 탄산은 강하며 무게감은 적당하다고 보여진다.
  • 쌉싸름한 홉이 마치 싱거운 크래커를 먹고 난 뒤 처럼 약간은 텁텁한 인상을 주며 여운을 형성한다.

좋은 라거의 정석이라고 생각한다. 꽉 찬 맛의 전개와 시원한 청량감이 마음에 드는 맥주이다. Helles Lager (헬레스 라거) 장르의 맥주인데 약간은 순한 필스너의 인상을 주는 게 Dortmunder (도르트문더) 스타일의 맥주와 큰 차이가 없는 듯 느껴졌다. 실제로 헬레스 라거와 도르트문더를 같은 카테고리로 분류하는 커뮤니티도 있다. 이전에 리뷰한 DAB Original (DAB 오리지날) 과 함께 가장 마음에 들고 즐겨찾는 맥주가 될 것 같다. 단, 대부분의 라거 맥주들이 그렇듯 미지근해지기 전에 마시는 게 상책인 것 같다.


'테이스팅 노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Weihenstephaner Hefeweissbier  (0) 2014.07.01
Weihenstephaner Pilsner  (0) 2014.06.30
Weihenstephaner Original  (0) 2014.06.28
Blanche de Bruxelles  (0) 2014.06.27
Habanero Sculpin (Tap)  (0) 2014.06.26
Weihenstephaner Korbinian  (0) 2014.06.24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