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zelnut Brown Nectar

Posted by 김밖사
2014. 9. 30. 01:21 테이스팅 노트
  • 이름: Hazelnut Brown Nectar (헤즐넛 브라운 넥타)
  • 생산: Rogue Ales (미국 오레곤)
  • 장르: Brown Ale
  • ABV: 6.2%
  • 쓴맛: 33 IBUs
  • 특이사항: 헤즐넛 0.001%


  • 색: 붉은 갈색. 거품은 적고 유지력도 눈에 띄지 않았다.
  • 향: 처음엔 약간 감초 (licorice) 향과 같이 느껴지던게 헤즐넛 향이라는 것을 곧 알게 되었다. 그 외엔 건조한 쿠키, 갈아놓은 쌀과 같은 약간은 텁텁한 향이 지배적이었다.
  • 맛: 헤즐넛이 상당히 적은 양 들어갔음에도 불구하고 거의 맛을 지배하다시피 강한 인상을 준다. 약간의 카라멜, 초콜릿과 같은 인상도 있으나 헤즐넛에 가려 존재감이 미미한 수준이라고 생각된다. 풀 (grassy), 허브 (herbal) 와 같은 홉의 인상 역시 상대적으로 약했다.
  • 감: 중간 또는 가벼운 정도의 무게감을 가진다고 생각된다. 탄산은 약간 적다.

개인적으로 첨가물이 들어간 맥주는 별로 좋아하지 않지만 또 Brown Ale (브라운 에일) 은 좋아한다. 헤즐넛이 들어간 브라운 에일은 어떤 맛일까 궁금해서 마셔봤는데, 생각보다 헤즐넛 인상이 너무 강해서 맥주 본연의 맛에 큰 인상을 받지 못했다. 하지만 헤즐넛 자체가 달콤한 브라운 에일에 잘 어울리는 재료라는 것에는 동의하게 되었으며 좋은 시도가 아닌가 생각된다.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헤즐넛 인상을 아주 아슬아슬한 정도로만 느낄 수 있었으면 한다.


'테이스팅 노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American Dream  (0) 2014.09.30
Guinness Draught  (0) 2014.09.30
Hazelnut Brown Nectar  (0) 2014.09.30
Finestkind IPA (Tap)  (0) 2014.09.30
Kronenbourg 1664 Blanc  (0) 2014.09.30
Spontanframboos (Tap)  (0) 2014.09.30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